2024.05.17 (금)

  • 구름많음춘천 15.6℃
  • 구름많음서울 18.2℃
  • 구름많음인천 18.3℃
  • 구름많음수원 19.7℃
  • 구름많음청주 20.3℃
  • 구름조금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많음전주 21.2℃
  • 구름많음울산 20.7℃
  • 구름많음창원 23.3℃
  • 구름많음광주 20.3℃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많음순천 20.9℃
  • 맑음제주 23.1℃
  • 구름많음천안 19.5℃
  • 구름조금구미 18.9℃
기상청 제공

서울시교육청, 조리종사원 부족한 강남․강동 지역 학교 우선 지원한다

중·장기적으로 스마트 급식실 모델 개발 정책 연구 진행

 

뉴스포원(NEWSFOR1) 편집국 기자 | 서울특별시교육청은 학교급식 조리 인력의 부족으로 인해 급식종사자의 업무 부담이 가중되고, 양질의 학교 급식 제공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강남․서초교육지원청과 강동․송파교육지원청 관내 학교에 대책을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서울시교육청은 교육공무직(조리실무사) 정기·수시 채용을 병행하여 실시할 계획이다. 강남·강동 지역의 급식인력부족을 해소하기 위하여 해당 지역에 우선 조리실무사를 배치하고, 정기 채용시 응시인원이 미달할 경우 수시채용을 동시에 실시하여 조리실무사 결원 해소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시범도입한 급식로봇 설치 사업과 식기류 렌탈세척사업도 해당 지역에 우선 지원하여 업무 부담을 낮추고 조리 환경을 개선할 계획이다. 먼저 총 15개교에 로봇팔 설치를 위해 30억 원을 추경 편성한다. 로봇팔 추가 설치를 위해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의 푸드테크 공모사업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튀김과 볶음 조리 등에 활용되는 급식실의 조리로봇팔은 조리종사자의 폐질환 예방과 근골격계 질환 문제 개선에 상당한 도움을 준 것으로 작년에 평가됐다.

 

또한, 총 100개교에 식기류 렌탈 세척 사업 지원을 위해 20억원을 추경 편성할 계획이다. 최근 학교 영양(교)사와 조리종사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급식종사자의 효율적 인력운영방안 연구, 2023. 11)에서 조리실 업무 중 가장 힘든 작업으로 세척 작업을 꼽은 만큼 업무 경감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이 밖에도 다양한 대책을 통해 학교 급식의 조리종사원 부족 문제 해결에 나설 예정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조리종사원 배치 여건 개선을 위하여 ’27년까지 조리종사원 1인당 급식인원수를 광역시 평균인 113명으로 조정해 나갈 예정이다.

 

중장기적으로 학교조리실 근무환경 개선 요구와 인구수 감소에 따른 노동인구 구인난에 대비하기 위하여 학교 급식실에도 새로운 대응이 필요함에 따라 로봇 등의 신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급식실 모델 개발 정책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학교 급식 조리 종사원 부족 문제는 조리종사원의 업무 부담과 학교 급식의 질 저하를 가져오는 심각한 문제다”라며 “단기간에 해결할 수 없는 현실적인 어려움은 있지만 급식로봇과 식기 세척 사업을 통한 근로환경 개선과 조리종사자 배치기준 하향 조정 등을 포함한 종합대책을 통해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 라고 강조했다.